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기자, PD가 되는 가장 확실한 길! 세명대 저널리즘스쿨대학원 

본문 시작

공지사항

문준영 <제주CBS> 기자 합격의 비결

  • 관리자
  • 조회 : 6374
  • 등록일 : 2016-02-03

8.5기 문준영이 1명 뽑는 <제주CBS> 기자공채에 합격했습니다. 준영은 태어나자마자 홀어머님 밑에서 자랐는데 이번에 무엇보다 큰 설 선물을 안고 귀향하게 됐습니다. 제주대를 나와 우리 스쿨에 진학한 이로는 4기생 양호근도 있는데, 그는 SBS 네트워크 JIBS(제주방송)에서 PD로 일하고 있습니다. 그도 실은 형을 바다에서 잃고 외아들이 됐는데 제주도를 떠나 제천으로 진학하는 게 마음이 걸렸다고 했습니다. 

 

"말은 제주도로, 사람은 서울로 가야 한다"는 말도 있는데, 호근과 준영이 제주에서 서울도 아닌 산골 제천으로 오는 결정을 하기는 쉽지 않았을 겁니다. 어려운 결정 끝에 결실을 거둔 두 아즈방(제주 총각)의 금의환향을 다시 한번 축하합니다.      

 

준영은 개신교 신자가 아닌데도 CBS에 합격해 더욱 기쁩니다. 실은 지난해 말 CBS 전국 계열사 공채에서 최종임원면접에 우리 스쿨 출신이 다섯이나 올라갔다가 모두 떨어져 우울했던 적이 있습니다. 면접에서 기독교를 믿느냐는 질문을 받았는데 공교롭게도 모두 신자가 아니었으니 전원 불합격을 의아해할 수밖에요.

 

준영은 구글 뉴스랩 펠로우십으로 선발됐을 때 내가 <세저리 이야기>문준영의 구글 장학생 선발 비결’을 썼을 정도로 스펙관리를 잘해왔습니다. 첨삭하면서 본 자기소개서에도 정보공개청구가 취미라고 쓰여있어 어디든지 먹히겠다는 생각을 한 적이 있고, 실제로 자신의 탐사 결과가 <뉴스타파> <제주MBC>에 보도되기도 했습니다.

 

<세저리 이야기>를 통해 진화하는 저널리즘과 언론사 채용제도에 잘 적응하고 있는 준영이 변화의 수혜자가 될 것이라고 예언했는데 그게 두어 달 만에 실현될 줄은 몰랐습니다. 다른 학생들도 변하는 채용제도에 각별한 관심을 가졌으면 합니다.

 

우리 스쿨도 변화하는 저널리즘과 언론사 채용제도에 맞춰 1학기부터 방송 부문 교수를 한 분 더 영입하고 교과과정도 대폭 개편하게 됩니다. 새롭고 알찬 스쿨의 교육과정과 언론계 인맥을 자신의 능력발전에 최대한 활용하세요. (봉샘)

제목아이콘이미지  댓글수 13
admin 창배   2016-02-03 21:03:56
제주 CBS를 축하할 일이군요. 문준영 군을 데려가다니 하하하 축하한다 미우나고우나정주나용주나
admin    2016-02-03 23:14:28
역시에이스! 가서 정말 잘할 것 같아서 더 기뻐요>< 꺄 축하합니다*.*
admin 허니   2016-02-04 15:40:51
하필 오후출근하는 날에 오전에 사무실 들렀다 가다니ㅠㅠ 준영씨 축하축하! 정보공개청구가 이렇게 좋습니다 여러분
admin 창훈   2016-02-04 16:36:34
준영아 해온대로만 해도 잘할거여! 축하합니다!! ㅎㅎㅎㅎ 제주도 놀러갈게유!
admin 준영짱   2016-02-04 18:44:42
합격 카톡 받고 전화했더니, "형한테 제일 먼저 연락했어요(믿을 수 없다, 준영이에게 그런 말 들은 사람들 댓글 달아요)"라며 "나 두번째 시험인데 붙어버렸어요"라고 울먹거렸던 너. 너가 매력 넘쳤기 때문이지 준영아.ㅎㅎ 8.5기 다들 나이가 좀 있는데, 그 중에서 가장 어린 너가 제일 먼저 될 것 같단 말 웃으면서 했었는데, 진짜로 그렇게 됐네. 이제 우리도 맘편히 입사할게ㅎㅎ 제주도에서 맛있는 거 사겠다는 약속 잊지 마. 축하해!!
admin ㅈㅇ   2016-02-04 21:23:50
정보공개청구가 취미인 준영이가 덕업일치를 이루었나이다. 제주의 신은 굽어살피시옵소서.
admin ㅈㅁ   2016-02-04 22:58:54
준영 축하축하햄!!! 제주를 누비겠구나아. 멋진 cbs 기자 되길 응원할게!! 팟팅
admin 문준영   2016-02-05 00:18:30
봉쌤, 제쌤, 요쌤, 랑쌤 그리고 7, 8기 형 누나 동생들 정말 감사합니다. 육지 생활은 처음이라 적응 잘 할 수 있을까 걱정했었는데 이렇게 먼저 떠나게 됐네요. 제천에서의 추억 잘 간직하겠습니다. 나중에 현장에서 만나요 우리. 정말 감사합니다.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합니다! 나중에 세저리민들과 교수님들 다함께 제주도에서 MT합시다!!!!!^^
admin 황종원   2016-02-05 00:50:31
축하해요.
admin    2016-02-06 19:53:32
오빠 축하해요!! 아마 제주도에 가면 자주 보기 힘들겠지만 제주도를 사랑하는 오빠한테는 잘 된 일이에요ㅋㅋㅋㅋㅋ같이 하려다가 못한 데이터 저널리즘은 각자 알아서 잘 하는 걸로 해요! 다시 한 번 축하드려요
admin 관리자   2016-02-07 13:51:38
제주로 귀향한 준영은 홀로 자신을 키운 어머니가 울음을 그치지 않아 애먹었다고 하네요. 선생이 학생을 사랑한다 한들 원초적 본능인 모성애와 부성애에는 턱없이 모자랄 겁니다. 다른 학생들도 힘들 때는 부모님을 생각하세요.
admin ㅇㅇ   2016-02-07 21:31:21
준영아 축하해!!
admin 진우   2016-02-20 21:54:11
축하해요! 좋은 기자 되세요!
* 작성자
* 내용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