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기자, PD가 되는 가장 확실한 길! 세명대 저널리즘스쿨대학원 

본문 시작

세저리 이야기

녀름짓는 방학의 시작은 맛있는 음식과 함께!

  • 박수지
  • 조회 : 300
  • 등록일 : 2017-06-30

27일부터 방학 특강이 시작되었습니다~

 

그리고 28일 앉을 자리가 없어 서서 들어야 할 정도로 열기가 뜨거웠던 봉쌤 수업이 끝난 뒤~

삼겹살 파티가 시작됐습니당 ♥ 

 

2-0-1.jpg

 

고기 구울 준비를 하는 학생들!

분주한 모습입니다 ~

 

푸짐한 양의 삼겹살과 느끼함을 잡아줄 상추와 고추,

상큼한 오이와 청량음료까지!

모든 것이 완벽했습니다..

그 중 최고는 사모님의 맛난 김치 ♥

엄지척!! 최고였습니당

 

1.jpg

 

다들 삼겹살 앞에서는 기쁜 웃음을 감추지 못하고

세 개의 프라이팬에서 구워지는 "고기" 오직 "고기"만을 바라보고 있는 모습입니다

 

2-1.jpg

 

정말 매번 이렇게 맛있는 고기와 직접 만드신 음식들을 가져와

학생들을 챙겨주시는  

세저리 최고 미녀 사모님~


3.jpg

 

그런 사모님은 봉쌤 바라기입니다 ★_★

 

사모님은 처음 봉쌤을 본 순간,

"세상에서 저렇게 재밌는 사람은 처음 봤다"고 말씀하셨습니다..

 

봉쌤이 대학교 행사에서 사회보시는 모습에

처음엔 참 재밌는 사람, 그리고 좀 까진(?)사람으로 봤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공부도 잘하고 멋있고 잘생기고 적당한 선을 그을 줄 아는 그의 모습에

마음을 홀랑 뺏겨버리셨다고 합니댱 헤헤헤헤헤헿

 

사모님과 봉쌤의 러브스토리

뚜뚜루뚜~

 


 

3-1.jpg

 

그런데 그런 사모님의 애틋한 마음은 뒷전이고..

사모님뿐 아니라 수백명의 여학생이 쫓아다녔다고 말씀하시는 봉쌤..

결국 학생들에게 "나쁜 사람"이라는 평을 들으셨습니다.. ㅜㅜ

 

 

6.jpg

 

그리고 삼겹살에 이어 사모님표 불고기!!

 

10기 김모 학생은 "이 불고기가 있을 줄 알았으면 삼겹살을 이렇게 많이 먹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을 정도로

정말 맛있었습니다!!

 

 

7.jpg

 

갑자기 예전에 봉쌤께서

"마누라가 음식을 너무 맛있게 해서 당뇨환자가 됐다"고 말씀하신게 생각나네요..

봉쌤도 알고보면 사랑꾼이시랍니당 ~

 

2.jpg

 

뜨거웠던 삼겹살 파티 현장은 영상으로 한 번 더 보시죠~

 

 

 

이렇게 봉쌤의 러브스토리와 맛있는 음식들로 방학 특강 첫주를 힘차게 출발했습니다!


 

 

8.jpg
 
그리고 저녁엔 총장님과 함께하는 "치피맥"파티가 벌어졌습니다!
총장님께서 저널리즘스쿨 학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히 단비서재에 방문해주셨습니다~ 짝짝짝
 
이봉수 원장님을 비롯해 제정임 교수님과 김문환 교수님, 이병준 기획부장님, 강동훈 연구원님이 함께 해주셨습니다~

 


8-1.jpg
 
총장님과의 치맥파티가 있을 예정이라는 공지에
한 학우가 자신은 닭을 먹지 못하니 다른 메뉴도 추가할 수 없냐고 물었었죠..
모두가 무리한 요구라고 생각했는데.. 
 
그 요구가 받아들여진 것인지, 치킨뿐만 아니라 피자와 맥주까지 한상 가득 차려졌습니다!

 


8-4.jpg
 
이 영롱한 피자의 자태..
꽃처럼 활짝 피었네요
마치 피자를 봤을 때의 임형준 학우의 표정같습니다.

 


10.jpg
 
학생들이 열심히 치피맥을 먹는 사이~
봉쌤은 학생들 자랑에 여념이 없으셨는데요.
특히 봉쌤의 비선실세(?)라는 손준수 학우의 자랑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그는 다수의 공모전 수상 경력을 뽐내며 총장님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습니다 ㅎㅎ  
 
11.jpg
 
그리고 총장님은 학생 한명한명에게 다 질문을 해주셨습니다~
힘든 점은 없는지, 세저리에 더 필요한 건 없는지,
왜 세명대까지 왔는지, 왜 기자가 되고 싶은지,
어떤 기자가 되고 싶은지, 어떤 삶을 살고 싶은지 등등 !
 

12.jpg
 
얼핏 면접 같기도 한 장면들이 연출되기도 했지만 ~
총장님께서 저희 이야기를 정말 집중해서 잘 들어주시고,
또 좋은 말씀도 많이 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응원도 정말 많이 해주셨어요!
 
참고로 봉쌤과 제쌤은 단비서재에 책장을 추가로 마련해달라고 하셨는데요 ~
조만간 바닥에 방치되어 있는 책들이 새로운 책장으로 쏙~ 들어가길 기대해봅니다..!!
 
앗! 그리고 문쌤은 왜 이렇게 안보이시나~ 싶으실텐데요.
문쌤은 총장님이 학생인 줄 알고 질문하셨을 정도로,
동안 외모를 자랑하시며 학생들 사이에 앉아계셨답니당 ㅎㅎ
 
13.jpg
 
그리고 봉쌤은 역시 우리편 ♥
저희에게 복수할 기회를 주시겠다며,
기자회견장이라 생각하고 총장님께 질문해 보라고 하셨습니다!
 
첫 질문 "사드 배치가 필요하다고 생각하시나요?"를 시작으로
다양한 질문과
총장님의 멋진 답변들로 치피맥 파티가 마무리 되었습니다!
 
저희 학생들은 이날 점심 삼겹살, 그리고 저녁 치피맥까지 포식했으니!
이제부터 "밥값"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녀름짓는 방학이 되도록 열공하겠습니다!

 

제목아이콘이미지  댓글수 5
admin 이민호   2017-07-02 15:47:02
넘나 맛있는 고기 아직도 생각이 나네요 봉샘+사모님 감사합니다~!
admin    2017-06-30 15:50:46
여름방학에는 식사제공이 안된다고 들었는데... 매일 배터지게 먹고 있어서 다이어트는 언제해야 하나 고민입니다 ㅠㅠ
admin 혜연   2017-06-30 11:05:03
삼겹살, 치킨, 피자는 부식일 뿐. 세저리인들은 봉쌤의 사랑을 먹고 자랍니다:)
admin 남지현   2017-06-30 01:01:09
고기며 치킨, 피자의 자태가 영롱하네요. 서울서 통학하는 사람은 웁니다.
admin 지농   2017-06-30 00:57:40
입과 뇌가 쉴 틈이 없는 알찬 방학특강^^ 쌤들과 사모님 총장님 감사드립니다
* 작성자
* 내용
로그인